서울문화재단, 제7회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축제 참가 단체 공모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축제’ 24일(금)까지 공모
전문예술인 제외, 실 연주 20인 이상 생활예술오케스트라 단체 20여팀 선발
세종문화회관, 서울식물원, 코엑스, 노들섬 등 서울 시내 곳곳에서 공연
“올해로 7번째, 생활음악인 누구나 주인공이 되는 일상 속 음악 축제”

2020-04-09 11:00 출처: 서울문화재단

서울문화재단이 제7회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축제 참가 단체를 모집한다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4월 09일 -- 서울문화재단(대표이사 김종휘)은 생활음악인들의 대표 축제인 제7회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축제에 참가할 단체를 24일(금)까지 모집한다.

서울문화재단과 세종문화회관이 공동으로 주최하는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축제>는 직업과 관계없이 일상 속에서 음악활동을 하는 단체를 위한 음악축제로 이번 공모를 통해 축제에 참여할 20여팀을 선발한다.

모집대상은 국내에서 활동하는 실 연주 20인 이상의 생활예술오케스트라 단체로, 관현악을 비롯해 현악, 관악, 국악 등 단일악기로도 지원이 가능하다. 다만 종교 활동, 수익성 지원 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단체는 심사에서 제외될 수 있다. 최종 선발된 단체는 축제 사전 프로그램으로 6월부터 8월까지 매월 셋째 주 주말 서울 시내 곳곳을 ‘찾아가는 생활예술오케스트라’를 공연한 후, 9월 2일(수)부터 13일(일)까지 세종문화회관에서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축제>의 본 공연을 올린다.

‘찾아가는 생활예술오케스트라’는 생활음악활동 단체들이 다양한 공간에서 공연을 경험하고 관객은 일상 속에서 오케스트라 공연을 접할 수 있도록 올해 신규 기획된 프로그램이다. 9월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리는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축제>는 생활예술음악인이 서로 교류할 수 있는 무대다. 단체별 연주가 끝난 후 당일 공연에 참여한 단체 전원 혹은 일부 단원들이 함께 곡을 연주하는 합동무대를 특별공연으로 진행한다. 다양한 악기의 하모니를 통해 생활음악단체들이 서로 교류하고 다각적으로 성장하기 위해 기획됐다.

김종휘 서울문화재단 대표이사는 “올해로 7번째 진행되는 서울생활예술오케스트라는 전문음악인이 아닌 생활음악인 누구나 주인공이 되는 축제”라며 “올해는 찾아가는 생활예술오케스트라 공연이 신설된 만큼 참여 단체 선발 요소로 지역사회와 시민 향유 기여도, 다른 단체들과의 협업성, 자발적 참여 의지 등을 주요하게 볼 예정”이라고 말했다.

참여를 희망하는 단체는 24일(금) 오후 4시까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을 통해 지정 양식의 참가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웹사이트: http://www.sfac.or.kr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