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여성과학기술인지원센터, 경력단절 여성 연구현장 복귀 지원

재취업 희망 이공계 여성 8월 2일까지 모집
기업, 연구소 이어주고 최대 3년까지 인건비 지원

2019-07-15 09:47 출처: 한국여성과학기술인지원센터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7월 15일 -- 한국여성과학기술인지원센터(소장 안헤연, 이하 WISET)는 이공계 분야 경력단절 여성들에게 최대 3년 동안 인건비와 연구활동비를 지원하는 <여성과학기술인 R&D 경력복귀 지원사업>에 참여할 여성과 이들을 채용할 연구기관(기업 연구소, 대학 등)을 8월 2일까지 모집한다.

이 사업에 신청할 수 있는 경력단절 여성은 이공계 석사 이상 학위(또는 동등학력) 소지자로 임신, 출산, 육아, 가족구성원 돌봄, 건강 등으로 인해 경력이 단절된 여성 또는 해당 사유로 미취업 중인 여성으로 사업신청일 기준으로 고용보험에 가입되어 있지 않아야 한다.

경력단절 여성을 채용하고자 하는 과학기술 분야 연구기관은 ‘기초연구진흥 및 기술개발지원에 관한 법률’ 제6조 제1항 또는 제14조 제1항 각호에 해당하는 기관이거나 기업 연구소 등으로 정부지원금 대비 30% 이상 기관부담금을 대응하고 채용한 경력단절 여성의 4대 보험 및 퇴직금을 필수로 제공하여야 한다.

선정되는 경력단절 여성과 연구기관은 올해 9월부터 내년 8월까지 인건비 및 연구활동비로 석사 2100만원, 박사 2300만원을 지원받고, 1년마다 평가를 통해 최대 3년 동안 6300만원~6900만원을 지원받게 된다.

또한 사업에 참여하는 동안 경력단절 여성의 연구역량 강화 및 업무현장 적응, 경력개발을 돕기 위한 교육 프로그램과 멘토링 프로그램도 함께 제공된다.

신청기간은 7월 8일부터 8월 2일 오후 3시까지이며,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경력단절 이공계 여성 및 과학기술분야 연구기관은 WISET 두드림 홈페이지를 통해 사업 신청서와 증빙서류를 등록하면 된다.

<여성과학기술인 R&D 경력복귀 지원사업>은 재취업을 희망하는 경력단절 이공계 여성을 연구인력이 필요한 기업(연), 대학(연) 등의 연구기관과 연계하여 이들이 연구현장에 원활하게 복귀할 수 있도록 인건비 및 연구활동비와 교육·멘토링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WISET은 이 사업을 통해 2012년부터 2019년 상반기까지 경력단절 여성 712명이 314개 연구기관에 자신의 경력을 살려 복귀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한국여성과학기술인지원센터 개요

한국여성과학기술인지원센터(WISET)는 여성과학기술인육성및지원에관한법률에 따라 설치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소관 공공기관으로, 여성과학기술인 활용 및 육성 지원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주요 사업은 여성과학기술인을 위한 정책/제도 운영, 생애주기별 맞춤형 교육/훈련/연수사업이며, 복권기금의 지원을 받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